제이누리를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 추가하기 기사제보 제이누리 소개 후원하기
로그인 | 회원가입
최종편집 2019.7.23 / 17:58
실시간뉴스
자유게시판
 소중한 인격체
 작성자 : 그린맨  2019-01-23 13:13:41   

소중한 인격체

 

일란성 쌍둥이들 사이에 존재하는

특별한 유대 관계는 그 어떤 인간관계보다

더 친밀한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인 역시 쌍둥이이며 쌍둥이

연구 센터 소장인 낸시 시걸의 말에 따르면,

 

일부 일란성 쌍둥이

굳이 설명을 하지 않아도 무슨 말인지

정확히 이해하는 사람과 이야기하는

기분이 어떤 것인지 잘 압니다.”

 

한 여성은 자신의 일란성 쌍둥이

자매에 대해 이렇게 말했습니다.

 

우리는 서로에 대해 모르는 게 없어요.”

 

이 서로를 그토록 잘 이해하는

이유는 무엇입니까?

 

연구에 따르면 환경과 양육 방식

원인이 되지만, 주된 원인

일란성 쌍둥이이 매우 유사

유전자를 가지고 있기 때문인 것 같습니다.

 

생각해 보십시오:

 

이 모든 놀라운 유전 물질을 창조하신

하느님께서는 분명 우리 각자

속속들이 잘 이해하고 계십니다

 

시편 필자 다윗

시편 139 : 13, 14-15에서 이렇게 말했습니다.

 

 

당신··· 를 어머니 태 속에 가려 두셨습니다.

가 은밀히 만들어지던 때···

내 뼈이 당신에게서 감추어져 있지 않았습니다.

가 태아일 때 당신의 눈이 나를 보셨습니다.

그 모든 부분이 당신의 책에 기록되어 있었습니다.”

 

이처럼 하느님께서 우리와 우리

유전적 구조를 잘 아신다는 사실

그분이 우리의 모든 것을 이해하신다는

확신을 갖게 해 줍니다.

다윗은 시편 139 : 1-2, 4 절에서는

또 이렇게 기도한 내용이 있습니다

(하느님)여호와, 당신

를 살피셨으니 나를 아십니다.

당신은 내가 언제 앉고 언제 일어나는지 아시며

내 생각을 멀리서도 알아차리십니다.

내 혀에 말이 없지만,

(하느님)여호와,

당신은 이미 그것을 잘 아십니다.”

에 더해 (하느님)여호와께서는

우리의 마음속 가장 깊은 감정을 아시며 심지어

생각의 모든 성향을 분별하십니다.”

(역대기상 28 : 9; 사무엘상 16 : 6, 7)

이러한 성구은 하느님에 대해

무엇을 알려 줍니까?

창조주께서는 우리의 행동만 보시는 것이 아니라

그 너머에 있는 생각과 감정까지 이해하십니다.

심지어 우리가 기도로 우리의 모든 생각

감정을 말씀드리지 못할 때에도 그렇게 하십니다.

에 더해 우리는 자신의 한계 때문

원하는 만큼 선한 일을 하지 못할 때가 있지만,

하느님께서는 선한 일을 하려는

우리의 간절한 열망2019-01-23 13:13:41
124.xxx.xxx.35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2421
  힘이 되고 위안이 되는 말   이상민   -   2019-07-17  
2420
  해양소년단 훈련 장비 점검   해양소년단     2019-07-16  
2419
  때로는 다정한 친구로 행복한 연인으로   이지혜   -   2019-07-12  
2418
  인생   이적   -   2019-07-11  
2417
  오늘의 명언.   이창모   -   2019-07-10  
2416
  아마겟돈 전쟁   그린맨   -   2019-07-09  
2415
  좋은글   이지원   -   2019-07-09  
2414
  한국속담   이예상   -   2019-07-08  
2413
  오늘의 명언   이예준   -   2019-07-05  
2412
  꿈꾸는 갈매기, 부엉이와 제주를 날자 발간 축하 (1)   강대선   -   2019-06-25  
2411
  이번주도 파이팅 입니다.   김동훈   -   2019-06-24  
2410
  소유가 욕망을 불러 적을수록   구성현   -   2019-06-23  
2409
  오늘의 명언.   김동훈   -   2019-06-22  
2408
  사랑과 행복이 가득 담긴 짜장면 후원   제주애덕의집     2019-06-18  
2407
  해양소년단가족선대 상반기 평가회   해양소년단     2019-06-18  
2406
  좋은 하루 되세요.   김혜자   -   2019-06-13  
2405
  해양소년단 훈련장 결정   해양소년단     2019-06-11  
2404
  오늘의 명   김길수   -   2019-06-07  
2403
  악의 종말의 표징   그린맨   -   2019-06-01  
2402
  오늘의 명언   강민   -   2019-06-01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제이누리 사이트맵
제이누리  |  제이누리 소개광고및제휴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원노형5길 28(엘리시아 아파트 상가건물 6층)  |  전화 : 064)748-3883  |  팩스 : 064)748-3882
사업자등록번호 : 616-81-88659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제주 아-01032  |  등록년월일 : 2011.9.16
제호 : 제이누리 2011.11.2 창간  |  발행/편집인 : 양성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양성철
Copyright 2011 제이앤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nuri@jnuri.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