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누리를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 추가하기 기사제보 제이누리 소개 후원하기
로그인 | 회원가입
최종편집 2019.11.19 / 17:15
실시간뉴스
자유게시판
 인류의 종말? 악의 종말?
 작성자 : 그린맨  2019-09-10 16:25:34   

인류의 종말? 악의 종말?

 

요즈음 들어 세계 종교계와

기상학자들 기타 사학자들 간에

지구 종말론이 이야기 되고 있습니다

 

영화를 제작하는 사람들은

지구종말론의 대한 내용을 담은

영화를 제작하여 사람들에게

두려움과 공포를 조장하고 있습니다,

 

대부분의 종말론자들은 지구의 종말과

인류의 종말이 같은것처럼 주장합니다

어떤 과학자들은 지구의 기상기온인

엘리뇨 혹은 나니뇨 현상으로 인한

기후의 이상변화를 예로 들기도 합니다

 

세계 상태의 증거는 현재이 세상상태를 볼 때

성경이 예언한마지막 날에 처해 있다는

사실을 의문의 여지 없이 확증해 줍니다.

 

그러나 성경의 예언은 지구의 종말이나

인류의 종말에 대하여 예언하지 않습니다

 

성경이 예언한 종말은 악의 종말입니다

다시말하면 공의와 의를 이루지 못하는

악한 세상의 종말을 의미하는 것입니다

 

조만간 우리는 악한 세상이 사라지고

행복한 좋은 세상이 온땅에 이루어질 것을

희망하고 그날을 바라고 있습니다

 

우리들의 미래는 두려움이 아니라

참다운 희망과 행복한 미래인 것입니다

 

성경 요한계시록 17장과 18장의 예언은

그동안 사람들을 두렵게 만들고 그렇게

가르친 거짓 그리스도교의 종말이 올것을

명백하게 예언하고 있습니다

 

요한 계시록 18 5 절은 큰바빌론인

거짓종교가 저지른 수많은 죄들이 하느님앞에

하늘에 사무쳤다고 예언하고 있습니다

 

악의 종말과 거짓종교의 대한 하느님의 심판이

너무나 갑작스럽게 올것이기 때문에

 

세계 통치자들과 종교 지도자들과 그것을

따르며 지지하던 사람들은 충격을 받을 것입니다

 

계시록 18 19절에는 그 사실에 대하여

다음과 같이 예언하고 있습니다

 

"머리에 먼지를 뿌리고 슬피울며 외쳤다

안타깝다, 안타깝다, 큰 도시여,,,"

 

데살로니가 전 52 절의 예언은 그날이

 

밤에 도적같이갑작스럽게, 순식간에

닥칠것이며, 결코 피하지 못할 것입니다"

라고 기록하고 있습니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영적으로 잠들어 있습니다.

그들은 마치 밤에 도적이 예측하지 않은 때에

침입할 때처럼 깊히 잠들어 있는것과 같습니다

 

인간 통치는 오래동안 평화를 말하였습니다

1차대전이 끝나고 국제연맹을 창설하여

세계적인 평화가 올것이라고 외쳤습니다

 

그러나 1939년 제2차 세계대전이 일어나

평화는 전세계에서 사라져 버렸습니다

 

2차대전이 1945년에 끝나고 다시 국제연합

이름으로 세계평화기구가 조직되었지만

 

국제연합의 재창설이 74년이 지나가지만

수년간 나라들은 평화다, 안전이다는 말만하지

진정한 평화와 연합없는 메아리만 무성합니다

 

또한 평화다 안전이다의 나라들의 선언이

있다고 하여 범죄와 폭력을 끝내거나,

가정 파탄을 없애거나, 부도덕을 없애지는 못합니다

 

또한 매년 늘어가는 수많은 질병과 역병들을

엾애거나, 흉악범죄를 뿌리뽑지 못하고 있습니다

 

성경의 예언은 우리 시대의 사람들이

머지않아 큰환난인 하나님의 복수의 날

끝나면, 지구상에서 모든 악은 뿌리채 뽑힐것이며

 

세계 어느 나라를 가드라도 악과 부패는 찾아

볼수 없는 참다운 평화가 예언되어 있습니다

 

지구는 점차적으로 낙원으로 변모해 갈것이며

때가되어 온땅은 아름다운 낙원이 될것입니다

 

머지않아 있을 큰환난을 통과하는 사람들은

참으로 축복받은 사람들일 것입니다

 

인류의 종말인가? 악의 종말인가? 라는 질문에

대한 성경의 대답은 악의 종말이라는 것입니다

 

머지않아 지구는 의인이 가득찬

악인없는 평화로운 행성이

될 것입니다

 

Kwo0804@naver.com

2019-09-10 16:25:34
124.xxx.xxx.35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2456
  하루 그리고 또 하루를 살면서   고유정   -   2019-11-18  
2455
  틀린게 아니라 다른 것이다.   소야   -   2019-11-18  
2454
  해양소년단 가족선대 11월 행사   해양소년단     2019-11-18  
2453
  우리에게 정말 소중한 건   고은지   -   2019-11-17  
2452
  힘들 땐 쉬어 가세요   이수진   -   2019-11-16  
2451
  내 삶에 휴식을 주는 이야기   서미연   -   2019-11-15  
2450
  그 고샅길을 오르면   최서희   -   2019-11-15  
2449
  나에게 힘을 주소서   조지현   -   2019-11-14  
2448
  흔들리며 사는 것이 인생이다   이정태   -   2019-11-13  
2447
  모든 것은 다 지나간다   이정민   -   2019-11-12  
2446
  힘이되는 짧은 글귀들   박은서   -   2019-11-11  
2445
  살다보면 이런 때도 있습니다   박정미   -   2019-11-11  
2444
  삶에서 오는 걸림돌과 디딤돌   김주희   -   2019-11-08  
2443
  가장 작고 가벼운 짐   신은경   -   2019-11-07  
2442
  당신은 무엇을 가지고 다니십니까   박미영   -   2019-11-06  
2441
  해양소년단19기예비간부훈련   해양소년단     2019-11-04  
2440
  땅에서 영원한 삶은 진리인가   그린맨   -   2019-11-01  
2439
  해양소년단 가족선대 10월 행사   해양소년단     2019-10-21  
2438
  시대의 표징들의 의미   그린맨   -   2019-10-16  
2437
  NH농협 제주노조 청소년 사랑의 공부방 선물 봉사   제주농혀     2019-10-16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제이누리 사이트맵
제이누리  |  제이누리 소개광고및제휴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원노형5길 28(엘리시아 아파트 상가건물 6층)  |  전화 : 064)748-3883  |  팩스 : 064)748-3882
사업자등록번호 : 616-81-88659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제주 아-01032  |  등록년월일 : 2011.9.16
제호 : 제이누리 2011.11.2 창간  |  발행/편집인 : 양성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양성철
본지는 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Copyright 2011 제이앤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nuri@jnuri.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