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19 (일)

  • 구름조금동두천 20.7℃
  • 맑음강릉 16.9℃
  • 구름조금서울 21.8℃
  • 맑음대전 22.4℃
  • 맑음대구 24.3℃
  • 맑음울산 20.1℃
  • 맑음광주 22.5℃
  • 맑음부산 19.2℃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20.8℃
  • 구름많음강화 18.7℃
  • 맑음보은 22.7℃
  • 맑음금산 21.7℃
  • 맑음강진군 23.2℃
  • 맑음경주시 20.0℃
  • 맑음거제 22.6℃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제주도교육의원 제3선거구 강덕부 후보가 제주형 자율학교를 읍면지역에 우선 지정·지원하겠다고 공약했다.

 

강 후보는 17일 정책브리핑을 통해 "농어촌지역 소규모학교 살리기와 발맞춰 제주형 자율학교를 읍면지역에 우선 지정하고 지원하도록 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강 후보는 "제주도특별법에 따라 지정, 운영되고 있는 제주형 자율학교는 학교장의 재량에 따라 50% 범위 내에서 교과과정을 자유롭게 편성, 운영할 수 있는 제도이다"며 "최근 학부모와 아이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고 말했다.

 

강 후보는 이어 "예산을 지원받을 수 있는데다, 학교별로 영어, 중국어, 일본어 등 외국어 몰입교육이나 예체능은 물론 환경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자체적으로 운영할 수 있는, 말 그대로 특화한 교육이 가능하다"며 "이같은 장점으로 이를 선호하는 경향이 많다"고 덧붙였다.

 

강 후보는 이같은 입장을 "통폐합 등으로 사라져 가는 농어촌지역 소규모학교를 살리고, 위기의 마을공동체를 회복하고, 공동화 되어가는 농어촌지역을 활성화할 수 있다"고 근거를 밝혔다.

 

강 후보는 이에 따라 "읍면지역 학교를 우선적으로 제주형 자율학교로 지정, 지원해 특화시켜 나가야 한다"며 "이를 통해 떠나는 농어촌 지역이 아닌 돌아오는 농어촌 지역으로 바꿔나가고 싶다"고 강조했다.

 

강 예비후보는 또 "제주형 자율학교는 학군내 학생만 전.입학할 수 있는 일반 학교와는 달리 제주도내 거주 학생이면 누구나 입학 가능하다"며 "전국의 타 시.도 학생도 전.입학할 수 있는 만큼 갈수록 인원수 부족으로 통폐합 위기에 놓인 농어촌지역 소규모학교를 살리는데도 기여하게 될 것으로 내다본다"고 거듭 강조했다. [제이누리=김경미 기자]

 

추천 반대
추천
0명
0%
반대
0명
0%

총 0명 참여


배너

배너
배너

제이누리 데스크칼럼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 댓글


제이누리 칼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