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3 (목)

  • 맑음동두천 24.7℃
  • 맑음강릉 33.0℃
  • 맑음서울 25.4℃
  • 맑음대전 28.8℃
  • 맑음대구 30.3℃
  • 구름조금울산 25.2℃
  • 맑음광주 28.6℃
  • 구름많음부산 23.6℃
  • 맑음고창 ℃
  • 구름많음제주 22.8℃
  • 맑음강화 21.5℃
  • 맑음보은 27.5℃
  • 맑음금산 28.3℃
  • 맑음강진군 30.0℃
  • 구름조금경주시 32.1℃
  • 구름조금거제 27.0℃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Joins=뉴스엔] 이효리가 본격적인 채소농사에 돌입했다.

 

가수 이효리는 지난달 30일 자신의 블로그를 통해 “마트에서만 보던 이놈들을 직접 길러보니 너무도 신기했다. 별거 주지도 않는데 쑥쑥 자라더니 이렇게 내가 알던 가지, 오이가 되다니 ... 내가 알던 가지, 오이 맞는 거겠지? 먹어도 되는 거겠지? 그런 생각을 하며 이리저리 살펴보다 꽃을 보았다”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이효리가 직접 기른 애호박, 토마토, 오이, 가지 등 여러 채소들이 먹음직스럽게 열려있다.

 

이효리는 “조금만 생각하면 당연한걸 알겠는데.. 꽃이 있으니까 열매를 맺는다는 거 신기할 게 없는 일인데 난 뭔가 이상했다 ... 처음 본 오이, 토마토, 가지 꽃잎에서 한참을 서 있었다”며 농사를 지은 소감을 게재했다.

 

이효리는 “그동안 사서 먹으며 어디서 어떻게 어떤 과정으로 자라는지 생각해 본 적이 없었던 거 같다 ... 그냥 어디서 물건처럼 뚝딱 만들어지는 줄 알았나..그건 아닌데.. 모르겠다. 한동안 기분이 이상할 것 같다”고 덧붙이며 농사의 재미에 푹 빠졌음을 전했다.

 

<이 기사는 제이누리와 조인스닷컴의 제휴협약에 따라 싣는 뉴스입니다>

 

추천 반대
추천
0명
0%
반대
0명
0%

총 0명 참여


배너

배너
배너

제이누리 데스크칼럼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 댓글


제이누리 칼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