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9 (목)

  • 구름많음동두천 17.1℃
  • 흐림강릉 22.9℃
  • 흐림서울 19.1℃
  • 구름많음대전 18.6℃
  • 구름많음대구 20.9℃
  • 구름많음울산 20.1℃
  • 흐림광주 19.9℃
  • 구름많음부산 18.0℃
  • 흐림고창 16.9℃
  • 구름많음제주 19.3℃
  • 흐림강화 16.7℃
  • 구름많음보은 14.8℃
  • 구름많음금산 15.8℃
  • 구름많음강진군 16.5℃
  • 구름많음경주시 20.5℃
  • 구름많음거제 18.5℃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제주도지사 출마 고삐 ... JDC임원추천위, 신임 이사장 공모 절차 착수

 

문대림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JDC) 이사장이 약 한달의 임기를 남겨두고 사퇴했다. 다시 정치인으로 돌아가기 위해서다.

 

문 이사장은 23일 보도자료를 통해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의 당선을 위해 뛰기로 했다”면서 "이에 따라 JDC 이사장직을 사퇴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문 이사장은 다만 "약 한달 남은 임기를 채우지 못하고 물러나 송구한 심정"이라면서 "용서와 이해를 바란다"고 사과했다.

 

그는 "그동안 예래휴양형 주거단지와 헬스케어타운 조성사업 정상화 등 현안 해결과 함께 JDC를 '제주가치' 중심으로 바꾸는 데 온 힘을 다했다"면서 "또 JDC 미래전략을 '개발자'에서 상생과 융합을 통해 제주지역 발전을 도모하는 '통합자'로 바꿔놓았다"고 말했다.

 

그는 "하지만 JDC 이사장으로서 역할은 여기까지다. 이제 다시 시작하겠다"면서 "도민 삶 속으로 가 대선 승리의 마중물이 되겠다"고 밝혔다.

 

문 이사장은 그러면서 "제주특별자치도의 위상 강화와 제주국제자유도시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선 이재명 후보의 당선과 도정의 변화가 필요하다"며 "도민의 뜻을 차기 대한민국 정부 미래설계에 반영할 수 있도록 소명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문 이사장은 최근 국토교통부에 사직서를 제출했으며 25일 퇴임할 예정이다.

 

JDC 임원추천위원회는 문 이사장의 사퇴로 오는 2월 3일까지 이사장 지원 서류를 접수, 후임 공모 절차에 나섰다. [제이누리=박지희 기자]

 

배너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예비)후보자 및 그의 배우자, 직계존·비속이나 형제자매에 관하여 허위의 사실을 유포하거나, 이들을 비방하는 경우 「공직선거법」에 위반됩니다. 대한민국의 깨끗한 선거문화 실현에 동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중앙선거관리위원회-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이누리 데스크칼럼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이누리 칼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