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7 (월)

  • 맑음동두천 21.2℃
  • 맑음강릉 24.8℃
  • 맑음서울 22.2℃
  • 구름많음대전 22.1℃
  • 구름많음대구 25.8℃
  • 구름많음울산 21.7℃
  • 구름많음광주 21.4℃
  • 구름많음부산 22.7℃
  • 구름많음고창 19.3℃
  • 구름많음제주 22.6℃
  • 맑음강화 20.1℃
  • 구름많음보은 18.4℃
  • 구름많음금산 19.9℃
  • 구름조금강진군 21.0℃
  • 구름많음경주시 21.4℃
  • 구름조금거제 21.3℃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제주관광공사, 관광객 신용카드 소비분석 결과. 제주 전역으로 확대 ... 신용카드 소비 지난해 16.6% 증가

 

코로나19 이후 제주 관광객 소비지역이 도내 전역으로 점차 확대된 것으로 나타났다.

 

제주도와 제주관광공사는 2014~2022년 신한카드 매출액 집계 데이터를 토대로, 2014~2022년 제주방문 관광객 신용카드 소비분석 결과를 25일 발표했다.

 

이번 분석은 월간 신한카드 거래 데이터에 기반해 제주지역 전체 신용카드 소비금액을 추정한 자료다. 현금 사용 금액 등이 누락돼 있어 절대적인 수치는 아니다.

 

신용카드 소비분석 결과에 따르면 지난해 제주를 방문한 내·외국인 관광객 전체의 신용카드 소비금액은 2021년 대비 16.6% 증가한 약 3조4400억원으로 추계됐다.

 

지난해 내국인 관광객(1380만명) 카드 소비금액은 3조2780억원으로 2021년 대비 14.1%, 2020년 대비 50.1% 증가한 수치다. 신용카드 매출 빅데이터를 수집한 2014년 이래 가장 많은 소비액이다.

 

지난해 외국인 관광객(8만6000명) 카드 소비금액은 1620억원으로 추계됐다. 이는 2021년 대비 113.2% 증가, 2020년 대비 61.4% 감소한 것이다.

 

지난해 내·외국인 관광객의 업종별 카드 소비 규모는 소매업(37.5%), 음식점업(34.3%), 숙박업(10.3%) 순을 보였다.

 

외국인 관광객의 소매업 내 면세점 이용금액 비율은 2020년까지 88% 이상을 차지했다. 그러나 코로나19 영향으로 외국인 관광객의 제주방문이 어려워지면서 2021년 14%, 2022년 17%로 감소했다.

 

 

신용카드 데이터를 집계한 2014년에는 국내·외 관광객의 제주도내 카드 소비 중 연간 1000억원 이상 소비지역이 노형동, 연동, 용담2동, 예래동 등 4개 동(洞)지역에 국한됐다. 하지만 지난해에는 도내 11곳(노형동, 연동, 예래동, 용담2동, 애월읍, 안덕면, 조천읍, 성산읍, 중문동, 한림읍, 표선면)의 읍‧면‧동으로 점차 확대된 것으로 나타났다.

 

제주관광공사 관계자는 “올해에는 국제 크루즈선 기항, 제주 기점 해외 직항노선 운항 재개 등 해외 관광시장이 활성화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신용카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통해 내·외국인 관광객의 제주 관광산업 업종별, 지역별 매출 규모를 공유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번 자료는 제주관광공사 홈페이지(http://ijto.or.kr) 관광자료실에서 열람 가능하다. [제이누리=양은희 기자]|

추천 반대
추천
0명
0%
반대
0명
0%

총 0명 참여


배너

배너
배너

제이누리 데스크칼럼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 댓글


제이누리 칼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