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6 (수)

  • 흐림동두천 29.8℃
  • 구름많음강릉 28.5℃
  • 흐림서울 31.1℃
  • 구름많음대전 33.4℃
  • 구름많음대구 31.5℃
  • 흐림울산 28.4℃
  • 구름많음광주 32.4℃
  • 구름많음부산 29.3℃
  • 구름많음고창 33.4℃
  • 구름많음제주 32.1℃
  • 흐림강화 31.4℃
  • 구름많음보은 29.5℃
  • 흐림금산 30.8℃
  • 구름많음강진군 32.9℃
  • 흐림경주시 30.8℃
  • 구름많음거제 30.2℃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문주란 토끼섬, 해무 성산일출봉, 정방폭포 장관

제주가 완연한 여름이다. 태풍 '다나스'가 지나간 자리 장마전선도 걷히면서 제주에 가마솥 더위가 이어지고 있다.

 

하지만 제주 곳곳은 생명이 약동하는 진풍경을 연출하고 있다. 토끼섬엔 문주란이 한것 움터 올랐고, 세계자연유산 성산일출봉은 해무에 가려져 신비의 모습을 드러냈다. 물폭탄이 쏟아진 중산간에서 흘러 내린 물은 정방폭포 물줄기를 더 세차게 만들었다.

 

제주도청 공보사진팀이 포착한 현장을 소개한다. [편집자 주]

 

 

 

 

 

 

 

 

 

 

 

 

 

 

 

 

 

 

 

 

 

배너

배너

제이누리 데스크칼럼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이누리 칼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