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0 (금)

  • 흐림동두천 17.2℃
  • 흐림강릉 22.6℃
  • 흐림서울 18.6℃
  • 구름많음대전 18.5℃
  • 구름많음대구 20.9℃
  • 흐림울산 20.3℃
  • 흐림광주 19.2℃
  • 구름많음부산 18.2℃
  • 흐림고창 16.0℃
  • 흐림제주 19.4℃
  • 흐림강화 16.2℃
  • 흐림보은 13.7℃
  • 구름많음금산 14.6℃
  • 흐림강진군 15.8℃
  • 구름많음경주시 18.8℃
  • 구름많음거제 18.9℃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공동 선대위원장만 338명 '매머드급' 규모 ... 오영훈 "승자독식 시대 종지부"

오영훈 더불어민주당 제주도지사 후보 캠프가 출범식을 갖고 도민과 함께 제주의 새로운 미래를 열어 나가기 위한 지방선거 필승 의지를 다졌다.

 

오영훈 후보의 '도민이 주인되는 선거대책위원회(이하 선대위)'는 13일 제주시 연동 선거 캠프에서 1차 출범식 및 기자회견을 갖고 “도민 통합 원팀을 만들어 도민 모두가 승리하는 선거 축제로 만들 것”을 선언했다.

 

선대위는 송재호 제주도당 위원장과 위성곤 국회의원, 문대림 전 JDC 이사장 등 총괄 상임선대위원장 3명과 공동 선대위원장(대표 홍석빈 노인회장) 338명, 공동 선대본부장(대표 강창용) 151명, 특별보좌관단(대표 정애숙) 596명 등으로 구성됐다.

 

특히 오 후보와 당내 경선을 치른 문대림 캠프도 합류하면서 '매머드급' 규모로 외연을 확장했다.  

 

오 후보는 이날 선대위 출범식에서 "어떤 정치도 마찬가지지만 제주의 정치도 승자 독식이 지배했던 그런 사회였다"면서 "이제 그러한 시대에 종지부를 찍어서 끝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제가 꿈꾸는 제주의 미래는 한반도의 변방 제주가 아니라, 대한민국의 1% 제주가 아니다"라면서 "당당한 1%, 대한민국의 미래를 선도하는 제주, 감히 누구도 꿈꿔보지 못했던 제주"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제주는 이제 현재의 아픔과 현안, 갈등을 해결하고 미래로 나아가야 한다"며 "앞으로 남은 선거운동 기간 통합의 정치, 통합의 시대를 열기 위한 구체적인 과제와 해결책에 대해 말씀드리겠다"고 말했다. [제이누리=이주영 기자]

배너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예비)후보자 및 그의 배우자, 직계존·비속이나 형제자매에 관하여 허위의 사실을 유포하거나, 이들을 비방하는 경우 「공직선거법」에 위반됩니다. 대한민국의 깨끗한 선거문화 실현에 동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중앙선거관리위원회-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이누리 데스크칼럼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이누리 칼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