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2 (목)

  • 맑음동두천 -6.2℃
  • 맑음강릉 -2.2℃
  • 구름조금서울 -4.3℃
  • 구름조금대전 -4.3℃
  • 흐림대구 -1.1℃
  • 구름많음울산 -0.8℃
  • 흐림광주 -1.6℃
  • 구름많음부산 0.4℃
  • 흐림고창 -3.1℃
  • 구름많음제주 3.7℃
  • 구름조금강화 -4.4℃
  • 구름조금보은 -6.3℃
  • 흐림금산 -5.4℃
  • 구름조금강진군 -1.6℃
  • 흐림경주시 -1.1℃
  • 구름많음거제 1.0℃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기상청 “23일 밤부터 24일 오전 사이 강하고 많은 눈 ... 대설특보 전망"

 

올해 제주 설날은 흐리고 오후부터 비와 눈이 내리기 시작해 뒷날부터 폭설이 내릴 것으로 전망된다. 

기상청은 제주지역에 22일 오후부터 비와 눈이 내리기 시작해 23~25일 북쪽에서 남하하는 찬 대륙고기압의 영향으로 많은 눈이 내려 대설특보가 발효될 수 있다고 19일 밝혔다.

기상청에 따르면 제주는 설날인 22일 오후부터 기압골의 영향으로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고, 기온이 낮은 산지에는 눈이 내려 쌓이는 곳이 있겠다고 예측됐다. 산지의 경우 대설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겠다.

23일 밤부터 25일까지 북쪽에서 남하하는 차가운 공기의 영향으로 제주도에는 많은 눈과 함께 강추위, 강한 바람, 높은 물결과 같은 복합적인 위험기상이 나타날 가능성이 높겠다.

기상청은 특히 23일 밤부터 24일 오전 사이에 강하고 많은 눈이 집중적으로 쏟아지면서 제주 전역에 대설특보가 발효될 것으로 내다봤다.

잇따른 대설특보와 함께 24일부터는 산지와 중산간 지역을 중심으로 한파특보가 발효될 수도 있겠다. 바람이 많이 불면서 강풍특보와 풍랑특보 발효도 예상된 상태다. 

 

 

19일부터 23일 낮까지 제주지역 기온은 아침 2~7도, 낮 7~9도로 평년과 비슷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후 23일 밤부터는 다시 북쪽에서 남하하는 찬 공기의 영향으로 기온이 전날보다 8도가량 내려가 영하권의 아침기온을 보이겠다. 강한 바람에 의해 체감온도는 더욱 낮아져 25일까지 매우 추운 날씨가 예상된다. 중산간 이상으로는 한파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겠다 

대륙고기압이 확장하는 23일 오후부터 24일까지 제주도는 순간풍속 초속 20m 이상으로 매우 강하게 불면서 강풍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높겠다.


해안은 20일 오전부터 밤까지 제주도전해상과 남해서부서쪽먼바다에 바람이 초속 10~16m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2.0~4.0m로 매우 높게 일면서 풍랑특보가 발표될 수 있겠다.

또 22일 밤부터 23일 아침 사이 제주도남쪽먼바다를 시작으로, 23일 밤에는 제주도전해상과 남해서부서쪽먼바다에도 바람이 초속 12~18m로 점차 강해지고 물결이 2.0~5.0m로 매우 높게 일며 풍랑특보가 발표돼 25일까지 이어질 가능성이 있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귀경길 항공편과 장기간 이어지는 풍랑특보에 의한 여객선 운항에 차질이 있을 수 있겠다"며 "사전에 운항정보를 반드시 확인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제주지방기상청은 19일부터 육상과 해상, 공항, 항만 등 날씨정보를 아우르는 설 연휴 기상정보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제이누리=양은희 기자]

배너

배너

제이누리 데스크칼럼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이누리 칼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