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1 (수)

  • 맑음동두천 3.4℃
  • 맑음강릉 9.7℃
  • 맑음서울 3.2℃
  • 맑음대전 7.9℃
  • 구름조금대구 10.9℃
  • 구름많음울산 13.4℃
  • 맑음광주 9.8℃
  • 구름조금부산 11.6℃
  • 구름많음고창 7.2℃
  • 구름많음제주 13.2℃
  • 맑음강화 3.1℃
  • 맑음보은 6.1℃
  • 맑음금산 8.4℃
  • 구름많음강진군 10.3℃
  • 맑음경주시 12.4℃
  • 구름조금거제 13.3℃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25일 제주 공해상서 홍콩 화물선 침몰, 중국인 14명, 미얀마인 8명 승선 ... 한일 공동 구조작업

 

25일 제주 서귀포 남동쪽 공해상에서 침몰한 홍콩 선적 화물선에 타고 있던 선원 22명 중 12명이 구조됐다. 하지만 대부분 의식이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제주지방해양경찰청에 따르면 이날 새벽 제주 서귀포항 남동쪽 148.2㎞ 공해상에서 침몰한 홍콩 선적 원목 운반 화물선 JIN TIAN호(6551t) 승선원 22명 중 12명이 구조됐다.

 

구조된 선원 중 1명을 제외한 나머지 선원 11명 모두 의식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사고 선박에는 중국인 14명, 미얀마인 8명이 타고 있었다. 한국인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구조된 선원들은 일본 나가사키로 이송될 가능성이 크다고 해경은 전했다.

 

사고 해역에는 해경과 일본 해상보안청, 해상자위대 소속 경비함정 5척과 항공기 4대, 외국적 화물선 2척 등이 투입돼 수색을 벌이고 있다.

 

이날 오전 11시를 기해 사고 해역에 발효됐던 풍랑 특보는 해제됐다. 하지만 강한 북서풍과 높은 파도가 일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앞서 사고 화물선은 이날 오전 1시 45분께 제주 서귀포항 남동쪽 148.2㎞ 해상에서 사람이 버튼을 눌러 작동하는 DSC 조난신호를 보냈다.

 

사고 화물선 선장은 오전 2시 41분께 해경과 위성 전화에서 "선박을 포기하고 모든 선원이 배에서 내리겠다"는 교신을 끝으로 통화를 끊은 것으로 파악됐다.

 

이어 오전 3시 7분께 조난위치 자동발신장치(EPIRB)가 작동했다. EPIRB는 선박이 침몰하면 바닷속 수압에 의해 자동으로 터지면서 물 위로 떠올라 조난신호를 보낸다.

 

해경은 사고 화물선 EPIRB가 작동한 시점에 이미 배가 침몰한 것으로 보고 있다. [제이누리=양은희 기자·연합뉴스]

배너

배너

제이누리 데스크칼럼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이누리 칼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