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3 (목)

  • 맑음동두천 23.7℃
  • 맑음강릉 31.8℃
  • 맑음서울 24.9℃
  • 맑음대전 27.3℃
  • 구름조금대구 29.7℃
  • 맑음울산 25.3℃
  • 구름조금광주 28.0℃
  • 구름많음부산 24.7℃
  • 구름많음고창 ℃
  • 구름많음제주 22.6℃
  • 맑음강화 20.4℃
  • 맑음보은 27.0℃
  • 맑음금산 28.0℃
  • 구름조금강진군 29.6℃
  • 구름조금경주시 31.1℃
  • 구름많음거제 28.2℃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30대 이하 응답자 '우울감·스트레스 감소 경험률' ↑ ... 70대 완주자 '삶에 대한 의욕 생겼다' ↑

 

제주올레길 완주자 10명 중 9명이 정신적, 신체적, 사회적 건강이 좋아졌다고 인식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제주올레는 대한보건협회, 한국환경건강연구소와 공동으로 지난달 25∼31일 올레길 완주자 2000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한 결과, 572명의 유효 응답을 토대로 '제주올레 길 완주의 건강 효과 조사 보고서'를 14일 발표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97.2%가 올레길 완주 후 정신적 건강 상태가 좋아졌다고 답했다.

 

특히 30대 이하 응답자들은 '우울감과 스트레스 감소 경험률'이 다른 연령층에 비해 상대적으로 더 높게 나타났다.

 

많은 응답자들이 올레길 완주 후 건강 상태가 개선됐다고 느꼈다. 유효 응답자의 71.7%는 체력(지구력, 근력)이 좋아졌다고 답했다. 체중이 감소했다는 응답도 44.7%에 달했다.

 

더불어 폐활량 증가, 수면장애 개선, 허리 및 관절 통증 감소, 변비 감소, 장 건강 등 일상에서 느꼈던 신체적 불편함도 호전됐다는 응답자들도 많았다.

 

70대 완주자의 경우 '삶에 대한 의욕이 생겼다'는 응답이 다른 집단의 2배 이상인 것으로 나타났다. 전체 완주자 4명 중 3명이 일상적인 걷기보다 제주올레 길을 걷는 게 건강상 효과가 더 크다고 인식했다.

 

 

2012년 11월 완주자 집계를 시작한 뒤부터 지난 4일까지 제주올레 27개 코스 437㎞를 모두 걸은 완주자는 모두 2만2737명으로, 매월 400∼500명의 완주자가 나오는 것으로 파악됐다.

 

안은주 제주올레 대표는 "설문조사를 통해 걷기의 힘을 다시 확인했다"며 "완주자들이 긍정적으로 경험한 정신적, 신체적, 사회적 변화가 일상에서 지속될 수 있게 다양한 제주올레 프로그램을 기획해 더욱 가깝게 찾아가는 제주올레 길이 되겠다"고 말했다.

 

제주올레는 서울 성수동 서울숲 내 언더스탠드에비뉴에 서울센터를 열고, 3월부터 매월 둘째 주 목요일에 '지금, 올레?'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이 프로그램은 서명숙 제주올레 이사장 등이 특강을 통해 혼자 걸을 엄두를 내지 못하는 이들이 보다 쉽게 걷기의 세계로 진입할 수 있게 이끌어 주는 프로그램이다.

 

관심 있는 사람은 누구나 제주올레 홈페이지(www.jejuolle.org)를 통해 사전 접수(https://url.kr/cdn8fm) 하면 된다. [제이누리=양은희 기자]

 

추천 반대
추천
0명
0%
반대
0명
0%

총 0명 참여


배너

배너
배너

제이누리 데스크칼럼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 댓글


제이누리 칼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