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5 (월)

  • 구름조금동두천 24.7℃
  • 구름많음강릉 22.3℃
  • 구름조금서울 27.1℃
  • 구름많음대전 24.4℃
  • 흐림대구 23.0℃
  • 흐림울산 22.0℃
  • 구름많음광주 24.5℃
  • 부산 22.1℃
  • 구름많음고창 25.1℃
  • 흐림제주 25.2℃
  • 구름조금강화 23.5℃
  • 구름많음보은 23.7℃
  • 흐림금산 24.3℃
  • 구름많음강진군 23.4℃
  • 구름많음경주시 22.1℃
  • 흐림거제 22.0℃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오영훈 지사, 캄보디아 총리 만나 ... 1차 산업·문화·관광 등 분야 교류 기대

 

앙코르와트의 본 고장 캄보디아의 시엠레아프와 제주를 잇는 항공기 직항노선 운항이 추진되고 있다. 캄보디아와 제주도가 1차 산업·문화·관광 등 다양한 분야의 교류를 확대하기로 뜻을 모았다.

 

캄보디아 프놈펜을 방문 중인 오영훈 제주도지사가 현지 시간 12일 오후 평화궁전(총리공관)을 찾아 훈 마넷 캄보디아 총리를 만났다.

 

이번 만남에서 제주도와 캄보디아 간 항공기 직항편을 취항하고 제주와 캄보디아의 세계유산을 중심으로 역사·문화 교류를 강화하는 방안이 논의됐다.

 

훈 마넷 총리는 "제주는 흑돼지가 유명하다고 알고 있다"며 "캄보디아는 제주 돼지고기를 수입하고 캄보디아는 현지 상품을 제주로 수출하는 방안을 실현하기 위해 더욱 협력하자"고 말했다.

 

오 지사는 "흑돼지는 따뜻하고 습도가 높은 지역에서 사육해야 한다"며 "제주 양돈농가들이 기후조건이 좋은 캄보디아에 투자하는 방안을 캄보디아 상무부와 논의해보겠다"고 말했다.

 

오 지사는 이날 총리 예방에 앞서 속 소켄 캄보디아 관광부 장관을 만나 양 지역의 하늘 길을 연결하고 관광 분야의 교류를 확대하는 방안을 논의했다.

 

속 소켄 장관은 "제주∼시엠레아프 전세기 취항에 대해 이른 시일 안에 긍정적인 방안이 나오길 기대한다"며 "캄보디아 관광부는 제주와 연결성 강화를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제이누리=김영호 기자] 

 

추천 반대
추천
1명
100%
반대
0명
0%

총 1명 참여


배너

배너
배너

제이누리 데스크칼럼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 댓글


제이누리 칼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