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2 (금)

  • 맑음동두천 -0.3℃
  • 맑음강릉 5.9℃
  • 맑음서울 2.2℃
  • 맑음대전 3.3℃
  • 맑음대구 4.0℃
  • 맑음울산 4.8℃
  • 맑음광주 6.2℃
  • 맑음부산 5.6℃
  • 맑음고창 6.7℃
  • 흐림제주 8.6℃
  • 맑음강화 -0.5℃
  • 맑음보은 2.1℃
  • 맑음금산 3.2℃
  • 맑음강진군 8.2℃
  • 맑음경주시 5.0℃
  • 맑음거제 4.3℃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5학년 2학기 사회과 검정교과서 중 4종서 서술 ... 전교조 제주 "서술분량 1페이지 ... 확대돼야"

제주4.3 관련 내용이 내년 초등학교 사회과 검정교과서 중 일부 교과서에 처음으로 실릴 전망이다.

 

27일 전교조 제주지부에 따르면 내년 5학년 2학기 사회과 검정교과서 중 4개 교과서에 제주4.3 관련 내용이 서술됐다.

 

초등 5학년 2학기 사회과 교육과정은 한국사로 구성돼 있고, 현재 개발된 2023년 교과서 전시본 11종 중 3개 교과서에서 4.3이 유의미하게 서술돼있다. 

 

제주 4.3이 서술된 교과서는 동아출판사(박영석), 금성출판사(허종렬), 천재교과서(박용조), 미래엔(전종한) 4종이다.

 

이 중 동아출판사 교과서엔 제주4.3 개요와 북촌리 양민학살 유적지 사진, 4.3 평화공원 사진 등이 실려있다. 또 금성출판사 교과서에는 4.3 개요 및 진상규명 과정 등이 담겼다. 

 

이외에도 천재교과서에는 4.3 평화공원과 행방불명인표석 사진이, 미래엔출판사 교과서에는 3.1절 기념집회 등이 짧게 소개됐다.

 

제주 4.3 관련 내용은 그동안 고등학교 한국사 교육과정에만 포함돼 있었다. 

 

하지만 초등학교 국가수준교육과정에는 포함돼 있지 않아 지금까지 교과서에도 서술되지 않았다.

 

그러나 2021년, 2022년 초등 사회과 교과서가 검정체제로 전면 개편되면서 처음으로 제주4.3이 초등학교 교과서에 실리게 될 전망이다. 

 

전교조 제주지부는 "11종의 초등 사회과 교과서 중에 4종만이 제주 4.3을 직접 서술하고 있고 그마저도 서술 분량이 교과서 한 페이지나 반 페이지 정도밖에 되지 않는다"면서 "제주 4.3을 둘러싼 다양한 관점, 진상규명, 치유와 회복, 평화와 인권의 확대 등을 전반적으로 다루기 위해서는 교과서 서술 분량이 대폭 확대돼야 한다"고 지적했다. [제이누리=이주영 기자]

배너

배너

제이누리 데스크칼럼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이누리 칼럼

더보기